[코오롱하우스비전] 신한카드, 빅데이터 기반 마케팅 업무협약 체결

[코오롱하우스비전] 신한카드, 빅데이터 기반 마케팅 업무협약 체결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집 추천해 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코오롱 블로그지기 입니다. 


카드 사용 빅데이터를 통해 고객에게 걸맞은 집도 골라주는 시대가 시작됐습니다.


코오롱하우스비전(대표 장동권)은 신한카드(대표 임영진)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입주자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집을 추천해주는 ‘신주거공간 마케팅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정공환 코오롱하우스비전 상무와 김효정 신한카드 본부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30일 오후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업무협약 조인식을 가졌습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신한카드는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 소비 패턴을 분석해 주거 특성에 맞는 고객을 발굴해 타깃 마케팅을 지원하고, 코오롱하우스비전은 신한카드의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활용해 주택 임대 서비스 브랜드인 ‘커먼라이프(COMMON Life)’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신한카드와 코오롱하우스비전의 첫 공동 마케팅 대상은 오는 12월 완공 예정인 ‘역삼 트리하우스’입니다.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역삼 트리하우스’는 ‘커먼라이프’의 첫 번째 플래그쉽 코리빙하우스로, 입주자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춘 주거 공간과 큐레이션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금번 제휴를 통해 관리비, 임대료 등 입주 관련 비용의 결제 편의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신한카드 빅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맞춤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이외에도 양사는 중장기적 협업 과제를 추가 발굴하는 등 여러 분야에서 지속적으로 협력할 방침입니다. 


커먼라이프 ‘역삼트리하우스’ 관계자는 “SNS를 활용한 디지털마케팅과 더불어 빅데이터는 고객을 이해하는 매우 중요한 자료가 되고 있습니다.  국내 최고의 빅데이터 마케팅 역량을 보유한 신한카드 와의 제휴를 통해 마케팅의 정확도를 높이는 계기가 마련되었다”며, “커먼라이프와 신한카드는  향후 긴밀한 파트너십 구축을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주거 트렌드를 예측하고 신주거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공유하기

※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패밀리 소셜미디어

코오롱 유튜브


티스토리 툴바